소진에서 회복으로,‘쉼과 채움의 시간’가져요!

박종훈 교육감“선생님이 행복해야 아이들이 행복하다.”라고 강조

가 -가 +

최연호 기자
기사입력 2020-08-12 [15:57]


[js매거진=최연호 기자]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여름방학을 맞아 교육활동 침해 피해교사 및 직무 스트레스로 힘든 교사 80명을 대상으로 「2020. 교사 힐링 직무 연수」를 실시하였다. 12일은 서부권에서, 13일은 동부권에서 이루어진다.

이번 연수는 △이철환 작가의 소통 특강 △담당장학사의 교권보호 정책 강의 △아로마테라피 힐링체험 연수 △ 팝페라 힐링음악회 등 다양한 치유 및 힐링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베스트셀러 ‘연탄길’의 저자 이철환 작가는 ‘빛나는 별빛은 무엇으로 만들어지는가?’ 라는 강의에서 잔잔하고 따뜻한 감성으로, 참가한 교사들의 지치고 상처받은 마음을 위로하고 치유함으로써 큰 호응을 얻었다.

아로마테라피 향수만들기로 심리적 안정과 생활 건강의 질을 높이는 체험을 하였고, 재치있는 입담과 힘있는 음악, 안무, 영상 등을 통한 다양한 볼거리로 시종일관 유쾌한 무대를 선보인 팝페라 콘서트는 교사들의 교직 열정에 에너지를 재충천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었다.

박종훈 교육감은 “선생님이 행복해야 아이들이 행복할 수 있다.”라고 교권보호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스승존중이 제자사랑과 행복한 교육으로 선순환 될 수 있도록 도교육청이 할 수 있는 최대한의 노력을 다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김정희 학교혁신과장은 “올해는 사상 초유의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개학과 단계적 등교수업 등으로 인한 과중한 업무로, 선생님들이 그 어느 때 보다도 힘든 나날을 보내어왔다.”라며,“앞으로 이러한 교사 대상 힐링 프로그램 운영을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최연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s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