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장관, 합동참모본부 초도방문

가 -가 +

최연호 기자
기사입력 2020-09-18 [19:22]


[js매거진=최연호 기자] 서욱 국방부장관은 9월 18일 오후, 취임 후 처음으로 합동참모본부를 방문하여 군사대비태세를 확인하고, 본연의 임무에 헌신하고 있는 관계관들의 노고를 치하하였다.

서욱 장관은 합참 전투통제실에서 “합동참모본부는 우리 군의 전력을 통합하여 합동 및 연합작전을 수행하는 최고의 군령기관”이라고 언급하면서, “전방위 안보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확고한 대비태세를 변함없이 유지해 줄 것”을 지시하였다.

이어, “‘9·19 군사합의’ 2주년을 맞아 남북 군사당국 간 합의사항이 지속 이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여, ‘강한 힘’으로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뒷받침해줄 것”을 강조하였다.

특히, 서욱 장관은 “책임국방을 구현하겠다는 사명감으로 전작권 전환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최연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s매거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