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공 위해 발 벗고 나선다.

엑스포 홍보 및 관람객 유치 활동 적극 협력 등 업무협약

가 -가 +

최연호 기자
기사입력 2020-09-24 [15:57]


[js매거진=최연호 기자]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조직위원회는 23일 오후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과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지고 입장권 구매 약정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엑스포 조직위원회사무실에서 진행된 업무협약 및 구매약정식에는 김종순 조직위원회 사무처장과 신상철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김종순 조직위원회 사무처장은 “코로나로 인한 엑스포 연기 발표 이후 첫 번째로 업무협약을 체결하여 주시고 입장권을 구매해 주신데 대하여 감사드린다”며 “성원에 힘을 얻어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남은 기간 동안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신상철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장은 “주무부처인 산림청에서 후원하는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위하여 엑스포 홍보 및 관람객 유치에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양산시에 소재하고 있는 산림조합중앙회 임업기술훈련원은 1984년 협업경영지도소로 발족하였고, 1994년 1월 현재의 훈련원으로 개칭되어 연간 3만명의 임업기술인 및 기능인을 양성하는 교육훈련 전문기관이다.

한편,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는 내년 9월 10일∼10월 10일까지 31일간 ‘천년의 산삼, 생명연장의 꿈’이라는 주제로 상림공원(제1행사장)과 대봉산휴양밸리(제2행사장) 일원에서 열린다

최연호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js매거진. All rights reserved.